Categories
천티즘(Chuntism) : 천태사상의 원류를 대중이 깨닫고, 이행하는 흐름입니다. 천티즘은 대중이 주체이며, 실생활 속 천태사상의 의미를 지향합니다.
We are in Social
05 11월
2013
보물 , 유물관 , 전적
1173 Views

불설아미타경

불설아미타경

 

  • 분류 : 보물 – 전적
  • 유물명 : 불설아미타경
  • 수장고번호 : 025
  • 시대 : 조선(1464)
  • 규격 : 30.4 X 18.7(보물1050호)

 

아미타경은 ‘무량수경’, ‘관무량수경’과 함께 정토3부경의 하나이다. 아미타불과 극락정토의 장엄함을 설명하고 아미타불을 한마음으로 부르면 극락에서 왕생한다는 것을 중심 내용으로 하고 있다. 구마라습이 번역한 것을 간경도감(刊經都監)에서 세조 10년(1464)에 펴낸 책1권이다. 목판에 새겨 닥종이에 찍은 것으로, 판을 새기고 바로 찍어낸 듯 인쇄상태가 깨끗하다. 불상 속에 넣었던 것으로 표지가 없으나 보존상태가 양호하다. 글씨는 당대의 명필가인 안혜(安惠)가 썼다.

 

 

 




Leave a Reply







관련글

1 2 3